골다공증이란 칼슘이 뼈에 침착하기 보다는 칼슘의 유출이 지나치게 일어나

마치 무에 바람이 든 것과 같이 뼈의 밀도가 감소되는 질병입니다.

여성에게는 폐경 후 에스트로젠이라는 여성호르몬의 분비가 급격히 감소하여

골밀도나 골격량이 감소하는 경우에 골다공증이 생기기 쉽습니다.

또한 젊어서 칼슘 섭취가 불충분하면 나이가 들수록 칼슘의 유출량이 많아져

골다공증이 발생활 확률이 높아집니다.


한편 뼈와 관절은 사용할수록 강해지므로, 평소에 운동이 부족하게 되면 골손실이 일어나

뼈는 약해지고 조그만 외부 충격에도 쉽게 부러질 수 있습니다.

 

 

 

 

 

   칼슘과 골다공증

 

 

 


   칼슘은 정상 신체기능 유지에 매우 중요할 뿐만 아니라 뼈의 건강에 절대적으로 필요한

   영양소입니다.

   만일 칼슘섭취가 부족하면 섭취량이 배설량보다 적게 되어 체내 칼슘균형이 깨지고 혈액중

   칼슘 농도가 낮아져서 부갑상선 호르몬(뼈에서 칼슘을 빼어내 혈액으로 공급하는 역할)의

   분비를 자극하게 됩니다.

   이렇게 분비된 부갑상선 호르몬은 뼈에서 칼슘이 빠져나오는 것을 촉진시킴으로 혈중 내

   저 칼슘증을 교정해 줍니다.

   따라서 일생을 통하여 적절한 칼슘의 섭취는 뼈의 건강에 매우 중요한 일입니다.

   그러므로 성장기에는 물론 성인, 노년기에 이르기까지 적절한 칼슘을 섭취하여 폐경후나

   노년기에 오기 쉬운 골다공증을 예방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골다공증은 중년 이후의 여성에게 압도적으로 많습니다.

   이것은 호르몬 때문이라고 생각되고 있습니다.

   폐경기에는 뼈에서 칼슘이 빠져나오는 것을 막아주는 여성호르몬(에스트로젠)이 급격히

   감소하고, 상대적으로 부갑상선 호르몬의 분비가 증가합니다.

   따라서 이들 호르몬의 작용에 의해 뼈에서 칼슘이 빠져 나가므로 뼈가 약해지는 것입니다.

   남성도 연령이 증가함에 따라 성호르몬 분비가 줄어 들게 되지만, 여성과 같이 급격하게

   감소되지는 않기 때문에 뼈에 미치는 영향이 여성에 비해 적은 편입니다.

 

 

 

 

 

 

 

   칼슘 보충제

 

 

 


   우유나 유제품을 싫어하거나 먹을 수 없는 사람들은 칼슘 보충제를 이용하여도 무방합니다.

   그러나 칼슘 보충제는 변비를 유발할 수 있고 너무 고단위의 칼슘섭취는 철분과 같은 다른

   무기질의 흡수를 방해할 수 있습니다.

   또한 흔한 경우는 아니나 장기간의 칼슘 보충제의 복용은 고칼슘혈증, 요석증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될 수 있으면 식품으로 섭취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보충제가 필요한 경우에는 반드시 의사의 처방을 따르는 것이 필요합니다.

 

 

 

 

 

 

 

   골다공증의 예방법

 

 

 

 

  

 

   골다공증은 예방이 최선책입니다. 일단 골다공증이 생긴 후에는 칼슘만으로 완전한 치료를

   기대하기는 어렵습니다.

   이 경우 호르몬 요법이나 운동 요법을 병행하여야 하며 완전히 치료하기를 기대하기 어렵

   습니다.

 

 

 

 

    평상시 칼슘을 충분히 섭취해야 됩니다.


   충분한 칼슘을 효과적으로 섭취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자연식품을 통해 칼슘을 섭취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칼슘의 공급원으로서 흡수가 잘되는 가장 효과적인 식품이 바로 우유와 유제품(요구르트나

   치즈 등)입니다. 하루에 적어도 2잔 이상의 우유를 마시는 것이 필요합니다.

 

   이외에 뼈째 먹는 생선(멸치볶음이나 양미리 등), 두부, 미역이나 김, 다시마 등의 해조류,

   고춧잎, 무청(시래기) 등에도 칼슘이 많이 함유되어 있습니다.

   다만 주의하셔야 할 것은 국에 넣은 멸치는 거의 효과가 없다는 것을 아시고 평소에 멸치

   가루(멸치를 머리와 내장을 제거한 후 가루를 내어서 사용)를 준비하여 나물무침이나 국에

   넣어 사용하면 매우 편리하고 손쉽게 칼슘을 섭취할 수 있습니다.


 

    과도한 인의 섭취를 피하시는 것입니다.

 
   무기질인 인의 과도한 섭취는 칼슘의 흡수를 방해하므로 인을 많이 함유한 식품첨가물이

   포함된 가공식품은 가급적 피하시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비타민 D가 함유된 식품을 충분히 잡수시는 것이 좋습니다.


   비타민 D는 칼슘의 흡수를 도와주는 역할을 하므로, 버섯류, 쇠간, 계란, 비타민 D가 강화된

   시리얼 등 비타민 D가 많이 함유된 식품을 평소에 충분히 잡수시는 것이 좋습니다.


 

    운동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칼슘이 뼈에 축적되기 위해서는 뼈를 움직여 주면서 뼈에 약간 하중을 주는 운동이 필요

   합니다. 따라서 매일 규칙적으로 운동을 하시는데, 그 방법으로는 아주 가벼운 아령을 가지고

   체조를 하시거나 뼈에 무리가 가지 않는 범위내에서 경보(빠르게 걷기-등에서 땀이 날 정도로)

   를 하시고 가끔씩 등산을 하시는 것도 좋습니다.


 

    커피나 청량음료, 그리고 짠 음식 등을 가급적 제한하십시오.


   카페인이나 염분은 이뇨현상을 야기하고 과도한 이뇨는 칼슘의 손실을 가져옵니다.


 

    매끼마다 균형식을 하시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곡류군(밥, 빵등), 어육류군(육류나 생선, 콩제품 등), 채소군(채소반찬), 우유군(우유나

   유제품), 지방군(보통 양념에 포함된 기름 등), 과일군(모든 과일류나 쥬스류 등) 이렇게

   6가지 식품군을 매일 골고루 잡수시는 것이 바로 균형잡힌 식사이고, 이것은 곧 모든 질병에

   대한 예방과 치료에 대한 기본 식이요법입니다.

  

 

 

   골다공증은 단시일에 치료가 되는 질병이 아닙니다.

   어떤 면에서는 여성에게 있어서 가장 치료하기 힘든 질병일 수도 있습니다.

   따라서 평소에 골다공증의 예방을 위해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으셔야 됩니다

 

 

 

 

 

 

 

 

 

 

 

Posted by 누림마미 누림마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