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번 포스팅했던 문경 여행의 2탄이에요^^

레일바이크를 타고나서 근처에 있는 가은촬영장으로 갔어요

가은촬영장은 석탄박물관과 함께 있어 구경할 거리가 많았답니다~^^

 

 

 

 

 

요 모노레일을 타고 산위로 올라가면 세트장이 있어요

아이들은 기차가 산으로 올라간다며 신기해 했답니다^^ 

 

 

 

 

 

가은촬영장은 연개소문 촬영장으로 유명한데요

근초고왕, 자명고, 천추태후 등 많은 드라마를 촬영했더라구요

 

 

 

 

 

주변이 푸르른 산이라서 눈이 상쾌해 집니다^^

 

 

 

 

아이들은 촬영도구 하나하나 직접 만져보고 체험해 보며 재미있어합니다

 

 

 

 

주리를 틀어야 하는 의자에 앉아 "엄마~ 힘들어요..쉬었다 가요~" ㅎㅎ

 

 

 

 

 사소한것 하나 놓치지 않고 만져보고 두드려보고 ㅋ "사진찍어주세요~" 포즈도 잡습니다^^

 

 

 

 

굴렁쇠 굴리기도 해보고~ 곤장도 치고~ 신이 났습니다~ㅎㅎ 

 

 

 

 

세트장이 넓어서 한참을 둘러보았습니다^^

 

 

 

 

 

시원한 정자에서 브이~~~^^

 

 

어린 아이들과 여행을 한다는게 쉽지만은 않지만...

이 아이들의 마음속에 새로운 경험을 심어줄 수 있다는 마음에 자꾸자꾸 여행이 가고싶어집니다^^

아니,, 어쩜 이제 제가 더 여행을 즐기고 있는지도...ㅎㅎ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세요~~

 

 

 

 

 

 

 

 

 

 

 

Posted by 누림마미 누림마미

 

 

 

 

 

 

 

 

 

 

 

 

지난 연휴에 가족들이 모두 모여 여행을 다녀왔답니다^^

1박2일 여행을 할까 하여 코스를 잡아보니...

연휴라 그런지 숙박할 곳이 마땅치 않더라구요

그래서 이틀동안 당일치기로 여행을 가기로 했답니다^^;;;

첫째날에 간 곳이 바로 문경인데요

문경하면 요 레일바이크를 빼놓을 수 없지요^^

또 주변에 관광할 만한 곳도 많구요

오랜만에 멀리 나오니 아이들도 신나고~ 어른들도 신나고~~^^

 

 

 

 

레일바이크는 예약이 되지 않기 때문에 미리 가서 표를 끊어야 했답니다

날씨가 좋은 연휴라 가족들이 정말 많이 나들이 오셨더라구요

(저희는 언니인 역기드는 그녀님^^ 께서 새벽같이 올라가서 티켓구매를.....감사^^)

저희는 불정역에서 탑승을 했답니다

 

 

 

 

불정역의 레일바이크는

4인가족이 탈 수 있어 참 좋았답니다~

바이크는 아빠 엄마가 굴려주고~

가운데 좌석에는 안전벨트를 매고 아이들이 앉았어요^^

 

 

 

 

 

가는길에 시원한 산과 강. 여기저기 들꽃들이 있어 눈을 즐겁게 해네요^^  

 

 

 

 

터널도 지나가구요~

 

 

 

 

 

약 2km정도에서 반환점이 있는데요

거리가 그리 멀지 않아 전혀 힘들지 않았답니다^^

아이들은 간식하나씩 쥐어주니 열심히 오물거리며 구경해요ㅎㅎ

 

 

 

 

한여름엔 조금 힘들것 같기도 해요

레일바이크 지붕이 없어서 뜨거운 태양을 그대로~~^^;;;

 

 

 

 

 

사실, 어른들이야 그냥 발굴리며 자전거 타는게 뭐가 재미있겠냐 싶겠지만..

아이들에게는 정말 좋은 추억으로 남을거예요^^

(근데.. 전 제가 더 잼있더라는..ㅎㅎㅎ)

주말에 가족들과 함께 문경으로 나들이 떠나보시는건 어떠세요??

다음편에,,,

문경여행 또 올라갑니다~~^^

좋은하루 되세요~~

 

 

 

 

 

 

 

 

 

 

 

 

 

 

 

Posted by 누림마미 누림마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