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가 따뜻해지니

어린이집에서 견학을 자주 가네요^^;;

전엔 당일 아침 허겁지겁 도시락 챙기느라 아이는 대충 씻겨 보내곤 했었는데..ㅎㅎ

이젠 요령이 생겨서

미리 메뉴를 메모 해두고

하루 전날 재료를 미리 만들어 당일 아침에는 김밥만 싸는 정도로

예전보다는 훨씬 여유롭게 준비할 수 있었답니다.^^

 

 

 

 

이건 아이 도시락이예요

김밥은 그냥 김밥과 계란말이 쇠고기김밥, 스마일 김밥 넣어주었구요

이번엔 크래미전도 넣었는데, 이게 은근 맛있어서 손이가네요^^

(크래미 쪽쪽찢어서, 양파와 파, 당근 다져넣고, 계란넣고 소금간 살짝 한 뒤 부쳐주면 됩니다~)

유부초밥은 단촛물 양념을 아이가 별로 좋아하지 않아서 따로 쇠고기 볶음밥을 넣었어요

간식으로는 청포도와 오렌지 잘라서 넣어주었구요

아주 깨끗이 싹 비워왔답니다~^^

 

 

 

 

다음은 선생님 도시락~

아이도시락과 메뉴는 같고 김밥을 더 큼직큼직하게 쌌어요.ㅎㅎ

과일은 방울토마토, 오렌지, 파인애플, 청포도 넣었구요

또 친정엄마표 매콤새콤한 오징어 초무침도 한컵 같이 보냈답니다~ (선생님들이 너무 좋아하세요^^)

 

 

 

 

도시락 사진보니 소풍가고 싶네요^^

맛있는 도시락 준비해서 가까운 공원이라도 다녀와야겠어요~

 

 

어제 어린이집에 다녀온 아이가

"엄마~ 내 가방안에 비밀이 있어요~ 그러니까 절대로 열어보면 안돼요~~ 내일 알려줄께요~~"

 

아침이 되자 가방부터 열어보더니 두손에 소중히 들고 와서 내민 선물...

작디 작은 고사리같은 손으로 열심히 만들었을 아이를 생각하니 뭉클해지네요^^

오늘 하루도 행복하세요~~

 

 

 

 

 

 

 

 

 

 

 

 

 

 

 

 

Posted by 누림마미 누림마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산골자기 2013.05.08 17: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쁜 도시락 스마일 김밥 먹고 싶네요~~
    어린이집 다니는 아이가 있으면 너무 행복할것 같아요^^
    이제 손자 손녀만 바라봐야 하네요.ㅎㅎ

  2. 반이. 2013.05.08 18: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아 도시락 정말 예쁘게 만드셨네요.
    맛도 맛있을 듯 해요~!

  3. 카라 2013.05.09 01: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시락 싸서 소풍가고 싶은~ 포스팅 잘보고갑니다~
    오늘도 힘내서 아자아자~ 파이팅~

어린이집에서 봄 소풍 다녀왔어요~~/ 어린이집 소풍 도시락 싸기 /유치원 견학도시락 / 선생님 도시락 / 나들이 도시락

 

 

 

 

 

 

 

 

 

 

 

 

 

지금은 다 지고 없지만...

벗꽃이 아직 남아있었던 따스한 봄날에

큰매미 어린이집에서 가까운 곳에 있는 두류공원으로 소풍을 다녀왔답니다^^

항상 그렇듯..

아이가 가는 소풍이지만, 왜 제가 다 설레이는지..ㅎㅎㅎ

재료는 저녁에 미리 준비 해 두고

아침에 일찍 일어나서 김밥 말고~ 유부초밥 싸고~ 과일 깎아 담고 했네요^^

여기에 주스 한병, 반 친구들 후식으로 초코마들렌 전날 미리 구워서 하나씩 포장해 담았네요.ㅋ

 

 

큰매미가 다니는 어린이집은..

소풍갈 때 과자나 색소가 들어있는 음료수(뽀로로 같은..)는 보내지 말아달라고 해서

간식거리는 항상 과일과 주스를 보낸답니다~ (좋아요~^^)

 

 

처음 도시락 싸던 날은..

아이들의 먹는 양은 생각 안하고

이것저것 싸다 보니 어른이 먹어도 될 만큼 푸짐했었는데..ㅎㅎ

어차피 아이들은 다 먹지 못할 것 같아 갈수록 점점 간단해지는 도시락이네요.^^

과일은 저기에 빨강색 방울토마토가 들어갔으면 더 이뻤을 텐데..

큰매미가 좋아하는 과일 위주로 꼽다보니..ㅎㅎㅎ

요렇게 싸주었더니,

우리 큰매미 하나도 남김없이 모두 비워 왔답니다~

 

 

요 아래 있는 도시락은 선생님 도시락이에요

선생님 도시락은 다른 엄마들도 준비해서 보내지 않을까 싶어

최대한 간단하게 준비했답니다^^

김밥과 유부초밥, 치킨또띠아롤, 과일, 커피... 이렇게 보냈어

간단하고 맛있는 치또띠아롤은 다음 포스팅에...ㅋ

 

 

 

 

 

 

어젠 날씨가 제정신이 아니었던거 같아요

오전에 여름날씨처럼 덥다가...

갑자기 구름끼어 바람 쌩쌩 불더니 비도 오고...

이러다가 금방 더워지는거 아닌가 모르겠어요

이젠 겨울옷을 완전히 정리해야하나 말아야 하나.. 고민중이네요.ㅋ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Posted by 누림마미 누림마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명태랑 짜오기 2013.04.26 1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쁘게 정성이 가득 들어간 도시락,
    아이도 선생님도 행복했을것 같네요~^^

  2. 아침햇빛 2013.04.26 1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건강하게 맛있을것 같네요 ㅎㅎㅎ 아~~ 추억돋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