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날인가 싶더니.. 비가오고..

기온이 뚝 떨어져 다시 추워지니.. 날씨가 참 변덕쟁이네요

봄이라 입맛이 떨어졌는지..

아이들도 밥먹는게 영 시원치 않아

오늘은 오랜만에 통밀빵 만들어봤어요^^

이렇게 큼직하게 한덩이 구워놓으면

토스트해서 쨈이나 꿀을 발라먹어도 맛있고

샌드위치 만들어도 맛있는 빵이랍니다^^

그냥 먹어도 심심하지 않게 호두와 건과일 넣어서 구웠어요

 

 

 

 

 

   재료준비하세요~

 

   우리밀 백밀 420g, 우리밀 통밀 80g, 인스턴트 이스트 10g, 소금 8g, 달걀 2개, 물 180g,

   꿀 40g, 버터 35g, 호두 한줌, 건과일(블루베리, 건포도, 망고 등) 한줌

 

 

 

 

 

 

1. 호두는 잘게 자른 후 팬에 한번 볶아주시면 더 고소하답니다^^

 

 

 

 

2. 재료를 모두 반죽기에 넣고 1차발효까지 완료해 주었어요

   둥글린 후 15분정도 중간발효 해 주시구요~

 

 

 

3. 밀대로 길게 밀어준 다음 돌돌 말아서 길게 성형한 뒤 팬에 올려 2차발효 30-40분 해 주세요

 

 

 

4. 2차발효 완료. (많이 부풀었지요??^^)

 

 

 

5. 윗면에 통밀가루 살살 체에 내려주시구요

 

 

 

6. 칼집을 넣어주세요. 200도로 예열된 오븐에서 30분 구워주시면 됩니다~)

 

 

 

7. 폭신하고 말랑한 맛있는 통밀빵이 완성됐어요^^

    갓 구운 빵은 따뜻할때 그냥 뜻어먹는게 제일 맛나지요~

 

 

 

 

 

 

 

중부지방쪽은 이제 꽃이 피었다고 하던데...

여긴 다 지고 거의 없답니다..ㅜㅜ

엊그제 나가보니 나무들이 푸릇푸릇한게 여름같아요..ㅎㅎㅎ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세요^^

 

 

 

 

 

 

 

 

 

 

 

 

 

 

Posted by 누림마미 누림마미

 

 

 

 

 

 

 

 

 

 

 

 

요즘에 아이들 열감기가 극성이네요

저번 주말엔 둘째매미가 열이 내리지 않아 이틀꼬박 밤을 세웠었는데

엊그제 토요일부터 큰매미가 열이 나서 또 이틀밤을 뜬눈으로 보냈어요 ㅠㅠ

어디든 머리만 붙이면 졸음이 쏟아져 큰일이에요.ㅋ

오늘 병원에 다녀온 후 열이 조금 내리긴 했지만,

더 이상 오르지 않아야 할텐데 걱정이네요

다행히 입맛은 아직 살아있는지... 이거 해달라, 저거 해달라 그러네요..ㅎㅎ

오늘은 "엄마~ 말랑말랑한 하얀빵이 먹고싶어요~" 하길래

부드럽고 담백한 버터롤 구워봤어요

 

 

 

 

 

   재료 준비하세요~

 

   우리밀통밀 250g, 인스턴트이스트 5g, 소금 4g, 설탕 30g, 버터 40g, 달걀 1개, 우유 110g

 

 

 

 

 

1.  모든 재료를 제빵기에 넣고 반죽한 뒤 1차발효 40분 해주세요

     1차발효가 끝난 반죽은 10개로 나눠 둥글린 후 15분정도 중간발효 해 주세요

 

 

 

 

 

 2. 중간발효 마친 반죽은 손으로 눌러 공기를 빼면서 타원형으로 납작하게 만든 후 길게 말아주세요

 

 

 

 

 

3. 다시 각각 반죽을 27cm 정도가 되도록 길게 늘려주세요 

 

 

 

 

 

 4. 긴쪽 반죽을 짧은쪽의 반죽으로 감아주며 매듭을 묶듯 집어 넣고 끝부분을 잘 붙여 주세요

 

 

 

 

 

5. 뒤집으면 요렇게 됩니다^^ 적당한 간격을 두고 오븐팬에 팬닝하신 후 30분정도 2차발효 해 주세요~

   성형이 귀찮으시면 그냥 모닝빵처럼 둥글게 구우시면 됩니다^^

 

 

 

 

6. 180도로 예열한 오븐에서 12분정도 구워주시면 완성됩니다~

 

 

 

 

 

7. 자~ 뽀송뽀송 부드러운 속살 보이시지요? ^^

   쨈과 버터 없이도 너무나 고소하고 맛있는 버터롤이랍니다~

   우리 큰매미... 갓 구워져 나온 빵을 우유 한잔에 2개나 꿀꺽하네요^^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세요~~^^

 

 

 

 

 

 

 

Posted by 누림마미 누림마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