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큰매미 어린이집 면담이 있는 날이었답니다.

그냥 빈손으로 그냥 가자니 좀 허전해서

티타임에 함께 드시라고 호두파이 구웠어요

아이들도 그냥 견과류는 잘 먹지 않았는데

이렇게 파이를 만들어 주니 정~말 잘 먹네요.

호두파이를 오랜만에 굽는지라 혹시나 실패할까봐서

두판을 구웠는데..

두판 모두 맛있게 구워져서 한판은 선물용으로 포장해두고

남은 한판은 여럿이 함께 나눠 맛나게 먹었습니다^^

 

 

 

 

   재료준비하세요~

 

 

   [반죽]

   무염버터70g 슈가파우더60g 계란반개 30g , 박력분120g 통밀 30g 소금약간

 

   [필링]

   흑설탕40g 꿀40g 물엿60g 무염버터60g , 계란2개, 호두+ 마카다미아 + 피칸 160

 

 

 

 

 

 

 

1. 실온의 버터를 거품기로 풀어준 뒤 슈가파우더를 넣고 잘 휘핑해 주세요

 

 

 

2. 계란을 넣고 휘핑해 주세요

 

 

 

3. 가루류를 넣고 주걱으로 가볍게 섞어주세요

 

 

 

4. 날가루가 보이지 않을만큼 뭉쳐지면 팩에 넣고 냉장 1시간 휴지시켜 주세요

 

 

 

5. 필링을 만들어요. 계란을 제외한 모든 재료를 팬에 넣고 약불에서 재료가 녹을 정도로 끓여준 뒤

    미지근하게 식으면 계란을 섞어주세요

 

 

 

6. 반죽을 밀대로 5mm정도 되도록 밀어준뒤

 

 

 

7. 틀에 맞도록 잘 눌려 붙여주세요 그리고 포크로 바닥에 구멍을 내주세요.

 

 

 

8. 견과류와 필링을 섞어 팬에 부은 뒤 180도로 예열된 오븐에서 35-40분 정도 구워주세요

 

 

 

9. 한김 식힌 후 먹기 좋게 조각내었답니다^^

 

 

 

차게 해서 먹으면 더 맛나겠지만.. 참지 못하고.. 커피한잔 맛나게 타서 즉각 시식 들어갑니다^^;;; 

 

 

 

 

큼직큼직한 호두와 견과류가 듬뿍 들어가서 너무 맛나네요

좋은 재료를 맘껏 넣을 수 있다는 게 바로 홈베이킹의 매력이 아닌가 싶네요^^

오늘 하루 마무리 잘 하시고, 편안한 밤 되세요~~~

 

 

 

 

 

 

 

 

 

 

 

 

Posted by 누림마미 누림마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영심이~* 2013.04.20 0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고,.. 호두파이 고소하고 말고요...^^
    예전엔 호두파이를 무슨 맛으로 먹나 이해불가였는데.
    지금은 뭐 없어서 못 먹어요..ㅎㅎ

  2. 신동동 2013.04.20 11: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누나 누구랑 나눠먹은겨? ㅡㅡ?
    왜 면담날 가게옴서 안가져온겨?
    나삐진겨? ㅋ